일과건강 웹진

격주 수요일 일과건강 웹진이 발행됩니다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구미 불산누출 사고 5주년 물음표에 답하라! 

“우리는 화학물질로부터 안전한가요?”
“제 주변에는 어떤 화학물질이 있나요?” 
“사고가 나면 저는 어떻게 해야 하나요?” 
2012년 9월 27일 오후 3시 43분, 구미 4 공단에 위치한 휴브글로벌에서 불산이 누출되는 사고가 발생했습니다. 노동자 5명 이 그 자리에서 사망했고, 방제를 위해 출동 한 소방관 18명은 8시간의 사투 끝에 부상을 당했습니다. 이로 인해 1만2천여명의 주 민이 건강검진을 받아야 했고, 부식된 차량 만 1958대, 고사한 농작물 212헥타르, 가축 피해 3943마리… 집 앞 공장 담 너머에 생명을 위협하는 위험이 도사리고 있는 줄도 모르고, 사고에 대비해 자구책을 마련할 정보를 제공받지 못한 채 공장과 정부만 믿고 있는 사람들은 침몰하던 세월호 선실 속 승객 의 처지와 다를 게 없었습니다. 
이 사고로 우리는 화학물질관리에 문제가 있다는 것을 뼈저리게 깨달았습니다. 연이 어 2013년 1월 삼성 화성공장 불산누출사고 가 터지면서, 경기도에서 우리나라 최초의 ‘ 화학물질관리 지방조례’가 통과되었습니다. 또한 사고발생 사업장에 매출액 5%의 과징금을 부과하는 ‘화학물질관리법 개정안’이 국회를 통과하는 믿기 어려운 상황이 연출 되었습니다. 
어느 덧 5년이 지났습니다. 하지만 우리는 여전히 같은 물음을 던지고 있습니다. 어쩌면 화학물질에 대한 공포는 더욱 커져가고 있는지도 모릅니다. 그렇기 때문에 우리는 더욱더 5년 전 발생한 구미 휴브글로벌 불산 누출 사고를 기억해야만 합니다.
구미불산 누출사고 5주년 함께 기억해 주세요 
| 알림마당
(가)과로사 예방센터는 과로를 권하는 한국사회를 고발하고 과로를 방지하며 피해자를 구제할 수 있는 시스템을 확립하기 위해 활동하고 있습니다. 
과로 전반에 관한 상담이 필요하신 분은 
02-490-2352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국내 유일 안전보건 팟캐스트 '나는무방비다 시즌 3' <건강과생명을지키는사람들>에서 구미 불산 누출 사고 5주년을 맞아, 5대 화학사고 특집 방송을 준비했습니다. 9월 25일 (월) 부터 격주 월요일에 업로드 됩니다. 
| 과로死회 연재 안내
우리나라 산업재해에서 과로사는, 장시간 노동이 주요 원인이 되어 나타나는 뇌·심혈관계질환을 말합니다. 물론 사업장 내의 극도의 정신적 스트레스 요인이 있는 경우 매우 제한적으로 정신질환을 산재로 인정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최근 ‘혼술남녀 피디 자살사건’, ‘유플러스 현장실습생 자살사건’, ‘게임개발 및 연구분야 노동자의 자살 및 돌연사’ 등 장시간 노동과 직장내 괴롭힘이 뇌심혈관계질환과 정신건강 훼손으로 이어지고 있습니다. 
국내에서도 과로(장시간 노동, 고도의 업무스트레스)에 노출되어 있는 노동자의 문제를 해결하고 피해자를 적극적으로 구제하고자 일과건강 등은 (가)과로사예방센터 설립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구체적인 활동에 앞서 프레시안을 통해 '과로死회'를 연재하고 있습니다. 
⑭ 과로사예방센터 '사용설명서'
http://www.pressian.com/news/article.html?no=167523
| 노동안전뉴스 (2017년 8월 29일~9월 22일)
다양해진 특수고용직 “개념 폐기하고 보호범위 넓히자”
산재은폐와 불안정 고용·임금구조 고스란히 드러나
소방관, 年 8회 ‘참혹한 현장’ 노출…정신과 상담 4년 새 10배 급증
STX조선 방폭등 전체 불량…고용부 “안전관리 인식 취약”
푸르덴셜생명 지점장 왜 자살했나
휴스틸 당진공장 운전기사 사망사고 진상규명 논란
"산재휴직 썼더니 계약만료?…쿠팡 배달원 구제해야"
자동정지장치 점검하다 멈춰 선 앞 열차 추돌…7명 사상
고등학교 급식노동자의 산재가 더 많은 이유는?
법원 “과도한 비행근무로 숨진 항공사 사무장 업무상 재해”
KT 설치·수리 노동자 작업 중 또 사망
방문설치기사 77% "고객 폭행·폭언에 신변 위협 경험"
현대제철 노동자 폐암 산업재해 인정
“아픈 몸 이끌고 출근하라네” 유서…집배원 또 숨져
반올림 “반도체 유방암 산재 확정…근로복지공단 항소 포기”
하루 22시간 근무…착취 변질 현장 실습
일과건강
safedu.org@daum.net
서울특별시 중랑구 사가정로 49길 53 녹색병원 7층 02-490-2091
수신거부 Unsubscribe
?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70 Next
/ 70
Name
E-mail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