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용노동부는 9월6일(목) 산업재해율이 높거나 사망사고가 많이 발생하는 사업장 등 안전관리 불량 사업장 259곳을 홈페이지(www.moel.go.kr)를 통해 공개하였다. 이번에 공개된 사업장은 다음과 같다. 


① 2011년도 산업재해율이 규모별 같은 업종의 평균재해율을 넘는 사업장 중에서 상위 10% 사업장(재해자 2명 이하 제외): 232곳


② 2011년에 2명 이상 사망사고가 발생한 사업장으로 사망만인율(연간 상시근로자 1만명 당 발생하는 사망자수로 환산한 수치)이 규모별 같은 업종의 평균 사망만인율 이상인 사업장: 20곳

* '11년 공표 시 재판에 계류 중이어서 보류되었던 사업장 중 유죄가 확정된 사업장 4곳 포함 


③ 2009년부터 2011년까지 최근 3년간 산업재해 발생 보고의무를 2회 이상 위반하여 과태료를 부과받은 사업장: 6곳 


④ 2011년에 중대산업사고가 발생하여 산업안전보건법 위반으로 사법조치 또는 과태료를 부과받은 사업장: 1곳


고용노동부가 실시하는 「산업재해 다발 사업장 등 명단 공표제도」는 산업재해에 대한 사업주의 관심과 경각심을 유도하기 위한 제도로서 지난 2004년부터 2011년까지 9회에 걸쳐 총 1,828곳을 공개했다.


문  의: 산재예방정책과 동재형(02-6922-0918)



- 파일 내려받기1_노동부_0905_산재다발사업장_공표.hwp

- 파일 내려받기2_노동부_0905_산재다발사업장_목록.hw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