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52시간 상한제? “이제는 주 4일 근무제 도입해야” (매일노동뉴스)

우리나라는 주 40시간, 주 5일 근무제를 도입한 지 오래지만 실제는 연장근로 12시간을 포함한 주 52시간 상한제를 지키기도 쉽지 않은 게 현실이다. 그런데 유럽은 이미 주 5일 근무제를 넘어 주 32시간, 주 4일 근무제를 향해 달려가고 있고 우리나라도 이를 받아들여야 한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아래 주소에서 기사 전문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출처 http://www.labortoday.co.kr/news/articleView.html?idxno=1631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