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과건강 웹진

격주 수요일 일과건강 웹진이 발행됩니다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화학물질 안전관리 알권리조례 제정 및 시행을 촉구하는 전국 공동행동

일과건강이 사무국을 맡고 있는 알권리보장을위한화학물질감시네트워크는 지난 6월 19일(월)~23일(금) ‘화학물질 안전관리 알권리조례(이하 알권리조례) 제정 및 시행을 촉구하는 전국 공동행동’을 진행했습니다. 참여자들은 각 지자체 앞에서 ▲알권리조례 제정 ▲화학물질관리위원회 즉각 구성 ▲사업장 위해관리계획서 주민 고지 등을 요구했습니다. 군산, 서울, 안산, 여수, 양산, 익산, 울산, 전주, 창원, 청주 등 10개 지역에서 20개 단체, 총 117명이 참여했습니다.
화학물질사고, 군산은 안전한가? 
화학물질 안전관리조례 활성화 방안모색 군산토론회

지난 6월 22일 (목) 오후 4시 군산 소룡동 주민센터 회의실에서 '화학물질 안전관리조례 활성화 방안 모색 군산토론회'가 열렸습니다. 군산 OCI 유해화학물질 누출 사고 발생 2년이 되는 날이었습니다. 전북 안전사회를위한모임(준), 발암물질없는 군산만들기 시민행동, 군산시의회 김성곤의원이 공동주최하였습니다. 
▶관련소식
알권리 조례 이행, 어떻게 하면 좋을까? - 내실있는 알권리 조례 이행을 위한 제언 -
김신범 (노동환경건강연구소 화학물질센터 실장·수원시화학사고관리위원회 부위원장)
'나는 무방비다' 시즌 3 <건생지사>
지난 6월 6일(화) ‘화학물질 감시활동의 시작’ 편을 방송하며, <나는 무방비다>가 2년 만에 새로운 막을 열었습니다. 국내유일한 건강권 헌정 방송 <나는 무방비다 3> 진행자 현재순 (일과건강 기획국장)의 이야기를 함께 들어보아요~
| 과로死회 연재 안내
우리나라 산업재해에서 과로사는, 장시간 노동이 주요 원인이 되어 나타나는 뇌·심혈관계질환을 말합니다. 물론 사업장 내의 극도의 정신적 스트레스 요인이 있는 경우 매우 제한적으로 정신질환을 산재로 인정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최근 ‘혼술남녀 피디 자살사건’, ‘유플러스 현장실습생 자살사건’, ‘게임개발 및 연구분야 노동자의 자살 및 돌연사’ 등 장시간 노동과 직장내 괴롭힘이 뇌심혈관계질환과 정신건강 훼손으로 이어지고 있습니다. 
국내에서도 과로(장시간 노동, 고도의 업무스트레스)에 노출되어 있는 노동자의 문제를 해결하고 피해자를 적극적으로 구제하고자 일과건강 등은 (가)과로사예방센터 설립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구체적인 활동에 앞서 프레시안을 통해 '과로死회'를 연재하고 있습니다. 
① TVN 신입 조연출 사망사건과 방송 업계 내 청년 과로 
② LG 유플러스 현장 실습 노동자 자살 사건
③ '크런치 모드' 압살당하는 게임업계 청춘들 
④ 실적이 곧 인격인 세계의 비참
 감정노동 종사자 권리보호 캠페인
"감정노동 이슈는 이미 차고 넘쳤다"고 하지만, 여전히 감정노동관련 법안은 우선순위에 밀려 방치되고 있습니다. 이에 오는 6월 29일영등포에서 연중 감정노동 캠페인을 시작합니다. 
유해물질 없는 건강한 학교 만들기-환경강사단 양성과정
지난 6월 2일 (금), 9일 (금) 두차례에 걸쳐 환경재단 레이첼카슨홀에서 ‘유해물질 없는 건강한 학교 만들기-환경강사단 양성과정’이 열렸습니다. 40여 명의 시민들이 참여하여 환경호르몬과 유해물질에 대해 함께 공부하고, 좀 더 안전한 세상을 만들기 위한 열띤 토론을 벌였습니다.
| 알림마당
| 노동안전뉴스 (2017년 5월 31일~6월 27일)
자살이 아니다, 그건 산재였다
“산재 여부, 당사자 입장에서 판단해 주세요”
'AI 격무' 포천시 축산방역팀장 숨져…과로사 추정
밀폐공간 질식·중독사고 잇따라
합법적으로 은폐된 광주 D전자 공장 집단 피부질환 산재
“시간당 1대”… 에어컨 기사 일터는 아직 ‘벼랑 끝’
"삼성전자 희귀질환 산재 피해자는 국가의 보호가 필요합니다"
'내성적 성격+업무과중'으로 자살…우울증 병력 없어도 '산재'
'양산 아파트 추락사' 노동자 산재 인정받을 수 있어
이한빛 PD 사망 8개월 만에 CJ E&M 대표 유족에 사과
LG유플러스의 사과 "감정노동, 현장실습 문제 개선"
하루 1000통 배달·월 57시간 연장근무…집배원 ‘장시간노동’ 문제 드러나
위험천만 병원 주사기···사각지대 '청소아줌마'는 서럽다
"실비 보험 들었지?" 급식실 산재 쉬쉬하는 학교
반도체회사 앰코 노동자 '폐암·유방암 집단산재' 신청확인된 투병·사망자
예견된 ‘광운대역 사망사고’, 산재은폐 의혹과 부당전출도 있었다
“이주노동자 한 달 새 4명 사망…산재 방지 근본대책 마련하라”
'최악 미세먼지' 무방비 노출되는 일용직 근로자들
일과건강
safedu.org@daum.net
서울특별시 중랑구 사가정로 49길 53 녹색병원 7층 02-490-2091
수신거부 Unsubscribe
?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76 Next
/ 76
Name
E-mail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