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학물질알권리
2015.09.20 10:45

방제복 소년단, 알권리를 말하다!

조회 수 9893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9월 17일 (목) 방제복 소년단은 인천에 위치한 SK석유화학 공장 앞에 다녀왔습니다!!!

 

  

 

지난 2014년 7월 11일 SK인천석유화학 공장에서는 저장탱크에서 나트파타 누출되어 청라지역으로 확산되면서 악취가 발생했던 곳입니다. 

 

그 이후 지역주민들이 공장 앞에서 공장에 반대하는 집회도 진행되고 있습니다. 

 

인천시는 지난 5월 지자체로는 최초로 화학물질에 대한 주만 알권리 조례를 제정한 곳이기도 합니다. 

분명 환영할 일이지만, 아직은 한계가 남아 있죠. 

조례의 주요 내용이었던 화학물질관리 위원회 구성과 운영, 화학물질 정보를 인터넷에 공개 관련 시행령은 3개월동안 마련하지 않고 있습니다. 

 

 

알권리, 알권리 하는데. 알권리가 무엇인지 궁금하시죠? 

이윤근 노동환경건강연구소 부소장님이 쉽게 알려주세요!!

 

 

?

활동포커스

일과건강이 집중 활동하고 있는 분야 입니다.

  1. '유해물질로부터 건강과 생명을 지키는 사람들' 교육·캠...

    '유해물질로부터 건강과 생명을 지키는 사람들' 교육·캠페인 강사단 워크샵 후기 일과건강은 2021년 녹색서울실천공모사업 ‘유해물질로부터 건강과 생명을 지키는 사람들’을 추진 중이다. 10개 아이쿱 지역 조합과 함께 진행되며, 첫 사업으로 지난 4월 교육·캠페인 강사단 워크샵을 실시했다. 사업기획단장을 맡은 강서아이쿱생협 이선영 이사장의 후기를 ...
    Date2021.05.17
    Read More
  2. 전국 직업성·환경성 암환자 찾기 운동 선포식

    지난 4월 28일 (수) 오전 11시 직업성·환경성 암환자 찾기 119(이하 직업성암119)는 세종문화회관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전국 직업성·환경성 암환자 찾기 운동 선포식'을 진행했다. 기자회견은 보건의료노조, 학교비정규직노조, 플랜트건설노조, 화학섬유연맹 소속 노동자들이 함께 했다. 이윤근 노동환경건강연구소 소장은 "유럽 등 선진국에서는 해마...
    Date2021.04.29
    Read More
  3. [암도 산재다] 02. 백혈병

    2007년 삼성 반도체 공장에서 일하던 황유미 님이 백혈병으로 숨지면서 반도체 공정의 직업병 논란이 알려지기 시작했습니다. 10여년 간의 끈질긴 싸움 끝에, 삼성전자는 공식 사과하고 피해자에 대한 보상, 재발 방지대책을 약속했습니다. 우리 사회의 직업성 암에 대한 산재보상 기준 변화를 이끌어냈고, 노동자가 아프지 않고 일할 권리에 대한 사회적 ...
    Date2021.04.26
    Read More
  4. '우리나라 직업성 암 실태와 개선방안' 토론회

    '우리나라 직업성 암 실태와 개선방안' 토론회 직업성·환경성 암환자 찾기 119(이하 직업성암119)는 지난 3월 24일 (수) 오후 2시 보건의료노조 생명홀에서 '우리나라 직업성 암 실태와 개선방안' 토론회를 열었다. 토론회 발제를 맡은 이윤근 노동환경건강연구소 소장은 "세계보건기구 산하 국제암연구소에서는 매년 발생하는 신규 암 환자 수 중 '직업성 ...
    Date2021.04.23
    Read More
  5. 코로나19가 가져온 안전보건의 ‘K-격차’ 해소를 위한 모색

    코로나19가 가져온 안전보건의 ‘K-격차’ 해소를 위한 모색 글 : 한인임(일과건강 사무처장, 노동자건강권포럼 공동기획위원회 사무국) 3월 26일(금)~27일(토) ‘노동자건강권포럼’이 열린다. 코로나19로 인해 작년에 이어 올 해에도 온라인에서 이루어진다. 이 포럼은 지난 2012년부터 시작되어 10년째 진행되고 있다. 10년 전 포럼을 열게 된 이유는 우리 ...
    Date2021.03.17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53 Next
/ 53
Name
E-mail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